상단여백
HOME 경제
11월 기준 외환보유액 4,363.8억달러...사상최대
남선 기자 | 승인 2020.12.03 06:00

11월말 기준 우리나라의 외환보유액은 4천363억8천만달러로 사상최대치를 경신했습니다.  
이는 10월 기준 4천265억1천만달러보다  98억7천만달러 증가한 수치입니다. 
한국은행은 오늘 외환보유고 증가는 “외화자산 운용수익 및 기타통화 표시 외화자산의 미 달러화 환산액 증가 등에 힘입었다”고 밝혔습니다. 

자료제공 한국은행
자료제공 한국은행

외환보유액은 유가증권이 3천946억4천만달러로 전체의 90.4%를 차지했으며, 다음이 예치금 293억2천만달러(6.7%), 금 47억9천만달러(1.1%), IMF포지션 44억달러(1%), SDR 32억2천만달러(0.7%)로 구성됐습니다. 

자료제공 한국은행
자료제공 한국은행

한편  10월말 기준 우리나라의 외환보유액 규모는 세계 9위 수준으로 나타났습니다. 
외환을 가장 많이 보유한 나라는 중국으로 3조1천280억 달러이며 다음이 일본 1조3천 844억 달러, 스위스 1조 217억 달러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남선 기자  stego0317@naver.com

<저작권자 © BBS불교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이 기사가 마음에 드세요?
0
0
이 기사를 공유하실래요? KakaoStory Facebook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